알렉스더 커피랩

2021.05.01 최고관리자
0 27


ac6b261fa883fa605712fe6fb77baa2e_1626135718_3967.gif



연일 이어지는 미세먼지와 황사소식에 거의 실내위주로 피난민처럼 며칠을 보냈습니다.
매년 겪는 황사니 대수롭잖게 생각했었는데 이건 뭐 산소호흡기를 달고 다녀야 하나 싶었습니다.
집에 돌아가면 목이 잠겨있더군요. 춥긴 해도 봄이 오는 것 같은데 도통 나돌아 다닐 수 가 없으니 답답증을 느끼던 찰나, 드디어 미세먼지 농도가 ‘보통’을 가리켰습니다.

일종의 해방감을 느끼며바깥세상에 발을 내디뎠습니다.

화창한 햇살이 어찌나 반갑던지요쾌재를 외치며 취재장소로 옮기는 발걸음이 가벼웠습니다.

오늘 에디터가 소개할 곳은 한남동에 위치한 알렉스더커피랩카페AND입니다.

큐그레이더(커피 감정사알렉스가 직접 생두를 선별하고 로스팅해 제공하는 공간으로 질 좋은 커피 맛에 입 소문이 나 일찍이 유명세를 탄 곳입니다.





 


ac6b261fa883fa605712fe6fb77baa2e_1626135729_2494.gif


평일이라 그런지 거리가 한적하다 했더니 다들 여기 모여 있네요. 

좁은 입구를 지나니 정돈된 테이블로 이뤄진 내부가 보였습니다. 넓지 않은 공간이었지만 쾌적하고 깨끗한 이미지를 갖고 있습니다. 





ac6b261fa883fa605712fe6fb77baa2e_1626135753_802.gif

 

AND의 입구 한 켠엔 커피잔 세트와 접시 등 정갈한 그릇이 놓여 있습니다. 호주에서 온 핸드메이드 제품으로 수수한 차림새가 눈을 떼지 못하게 합니다.
모든 커피와 디저트는 이 고운 식기에 담겨 서빙 되는데, 실제로 AND에서 십여만원의 고가에 판매되고 있는 상품이기도 합니다.
알렉스더커피랩의 커피야 맛있기로 유명했지만 이곳의 고운 찻잔이 한 모금 한 모금 마시는 재미를 더해주는 것 같습니다. 





ac6b261fa883fa605712fe6fb77baa2e_1626135764_1478.gif


언젠가 이곳에 들르게 된다면 커피와 함께 티라미슈를 먹어보시길. 바삭하고 부드러운 식감에 진하고 쌉싸름한 초코맛이 더해져 자칫 느끼할 수 있는 티라미슈의 끝 맛이 놀랍도록 깔끔합니다.
그리고 에디터가 추천하는 또 하나의 디저트는 크렘블레입니다. 평소 좋아하는 디저트 중에 하나로 보통은 부드러운 바닐라 크림이 작고 납작한 용기에 담겨 나오는데, AND의 크렘블레와 티라미슈는 대신 바삭한 타르트가 용기를 대신합니다. 
덕분에 한 입 한 입 다채로운 식감을 즐길 수 있습니다. 





ac6b261fa883fa605712fe6fb77baa2e_1626135772_6896.gif


AND의 공간은 카페가 전부는 아닙니다. 벽면에 진갈색의 나무문 하나가 있는데요. 이곳은 여섯 시부터 문을 여는 다이닝바 입니다.

장진모셰프가 운영하며 좌석은 8석에 예약제로만 운영되는 프라이빗한 공간입니다. 해리포터의 기차역 승강장처럼 또 다른 세계로 이어지는 통로 같아 재미있습니다. 다음 방문에는 이곳을 들러보아야겠네요. 

요즘 인기 있는 카페들 모두 좋은 인테리어를 하고 있지만 AND커피는 디테일이 좋습니다에디터가 입버릇처럼 이야기하는 것 중 하나가 디테일입니다.

심플하지만 비어 보이지 않도록군더더기 없지만 섬세하게이는 공간뿐 아니라 모든 영역에 해당 되는 이야기 이기도 하죠.

이제 다시 다음 취재를 위해 일어나야겠네요날씨가 풀리면 콜드브류보틀을 마시러 와야겠습니다.






ac6b261fa883fa605712fe6fb77baa2e_1626135784_5452.gif


AND

한강진역 3번출구 라인

한남동 대사관로5길 82






+

EDITOR HYUNIM KIM

DESIGNER SUNYOUNG KIM



Comments

  1.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