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스 비오니에 Powers Viognier

2021.04.15 최고관리자
0 30


파워스 비오니에

Powers Viognier


03300ad53d9bc639c5c2fea30ccd4764_1625644722_4113.png
 


파워스 와이너리는 1988년부터 포도밭 전체에 유기농 재배법을 적용하기로 결정한 뒤 오늘날까지 일절 살충제나 화학 제초제를 사용하지 않고 와인을 만든다포도나무 병충해가 자연적으로 제거될 만큼 추운 겨울과 29~35도의 여름 기후라는 축복 받은 떼루아 외에도 빌 파워스(Bill Powers)는 와인 양조에 있어 자연적이고 합리적인 접근 방식을 고수했다.

 

그는 태양광 이점에 관한 연구 논문을 작성하여 파워스 와이너리에 효율적인 태양광 전지판을 도입했고 친환경 바이오디젤 기술을 익혀 수확 시즌을 맞은 농장에 충분한 연료를 공급할 수 있도록 시스템화했다파워스 리제르바(Powers Reserve)는 이러한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그의 업적이 반영된 와인이다이후 빌 파워스는 워싱턴 와이너리 협회에서 주관하는 공로상을 수상하기도 했으며 <Wine Spectator>는 파워스 와이너리를 ‘떠오르는 별’에 묘사했다<Wine Enthusiast>의 ‘미국 50대 까베르네 생산자’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파워스 와이너리가 속한 배드거 마운틴 빈야드(Badger Mountain Vinyards) 1990년 워싱턴주 농무국으로부터 유기농 인정을 받은 최초의 포도밭으로 기록됐다와인에 대한 빌 파워스의 이러한 친환경적인 접근은 지속가능한 와인 생산에까지 이어졌다.

파워스 와이너리는 자연친화적인 와인을 만드는 와이너리이기도 하지만 깨끗하고 안전한 식수 확보에 투자를 아끼지 않는 와이너리다이들은 물부족에 시달리는 국가를돕는 와인 브랜드 ‘문드 오(Monde eau)’를 따로 만들었다.

 

​제 3세계에서는 위생적인 식수 부족으로 매주 3만 명 이상이 숨을 거두며 이들 중 대부분은 5세 미만의 어린 아이들이다‘세계의 물’이라는 뜻을 가진 문드 오는 ‘Turning Vine into Clean Water(포도에서 깨끗한 물로)’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와인 수익금 전액을 위생적인 물 공급을 위한 뉴욕 자선단체에 기부하고 있다.

 



                                                                               





7babc23bac1ec816e6b75d2766bc7a1a_1627370130_5247.jpg
 


[Powers Viognier] 

파워스 비오니에 



종류 : 화이트


브랜드 : 파워스


나라/지역 : 콜럼비아 밸리(Columbia Valley) < 워싱턴(Washington) < 미국(U.S.A.)


품종 : Viognier 100%



                                                                               




테이스팅 노트: 와인을 열자마자 느껴지는 스톤프루트(복숭아자두 같이 큰 씨가 있는 과일)과 스타 프루트의 혼합된 듯한 향레몬 껍질갈은 생강 향이 올라온다넥타 맛과 흰 복숭아 맛이 시간이 갈수록 점차로 미네랄 맛과 레몬 그래스로 옮겨지면서 은은하면서도 밝고 살짝 짠맛도 느껴진다이 비오니에는 굉장히 프레시하며 밸런스가 잘 잡혀있고 좋은 산도와 신선함은 드라이 피니시와 함께 입안을 기분 좋게 꽉 차게 만든다.

 



+

㈜비니더스코리아

서울 구로구 경인로 3 93 온수빌딩 2F

Tel 02-2253-0035 Fax 02-2253-0036 



Comments

  1.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