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도바의 포도품종

2021.04.30 최고관리자
동유럽 0 84


몰도바에서는 전통적으로 레드 와인보다는 화이트 와인이 더 많이 생산된다양조용 포도를 재배하는 전체 포도밭 면적 74,200ha 중에서 화이트 포도품종이 재배되는 포도밭 면적은 48,230ha이고레드 포도품종은 25,970ha 면적의 포도밭에서 재배된다몰도바에서 재배되는 포도품종은 크게 국제품종코카서스품종토착품종으로 분류된다코카서스품종 중에서는 레드 포도품종인 사페라비(Saperavi)와 화이트 포도품종인 르카치텔리(Rkatsiteli)가 가장 많이 재배된다토착품종에는 화이트 포도품종인 페테아스카 알바(Feteasca Alba), 페테아스카 레갈라(Feteasca Regala), 비오리카(Viorica), 알브 드 오니트칸(Alb de Onitcani), 리톤(Riton) 등이 있고레드 포도품종으로는 라라 네아그라(Rara Neagra), 페테아스카 네아그라(Feteasca Neagra), 코드린스키(Codrinschi) 등이 있다.

 

전체적으로 보아 가장 많이 재배되는 화이트 포도품종은 알리고테소비뇽 블랑샤르도네머스캣 오토넬리슬링피노 그리피노 블랑페테아스카 알바페테아스카 레갈라 등이다그 외 트라미너알바리뇨로도 와인을 만든다레드 포도품종의 경우 카베르네 소비뇽메를로피노 누아사페라비라라 네아그라페테아스카 네아그라가 많이 재배된다흔하지 않지만 말벡템프라니요쉬라몬테풀치아노까르미네르로 만든 와인도 만날 수 있다.

 

일반인이 접근할 수 있는 포도품종 별 재배면적에 대한 가장 최근의 통계는 몰도바 와인협회가 2019 3월에 발표했는데이는 미국과 체코의 재정적인 지원 하에 2014년부터 준비가 시작되고 2017년 초에 완성된 포도나무와 와인 명부(Vine and Wine Register)’의 시스템에 등록된 것에 국한되어 있다이에 따르면 등록된 포도밭의 전체 면적은 당시 기준 30,000ha에 불과하다가장 많이 등록된 화이트 포도품종은 알리고테(3,813ha), 소비뇽 블랑(3,436ha), 샤르도네(2,010ha) 순이며레드 포도품종의 경우에는 카베르네 소비뇽(4,018ha), 메를로(3,781), 피노 누아(1,164ha) 순으로 많이 등록되어 있다.

 

아직 포도나무와 와인 명부에의 등록이 진행 중이어서 몰도바 포도품종에 대한 정확한 상황을 알 수 없다독일와인협회가 금년에 국제와인기구 OIV의 통계를 바탕으로 발표한 바에 의하면 몰보다는 1,343ha의 포도밭에서 리슬링을 재배하는 세계 10위의 리슬링 생산국이고피노 블랑의 경우 세계 9위의 생산국으로 350ha의 포도밭에서 재배된다고 한다피노 누아의 경우 몰도바는 놀랍게도 프랑스미국독일의 뒤를 잇는 세계 4위의 생산국이며 포도밭 면적은 6,521ha로 인용되어 있다이러한 통계는 분명히 포도나무와 와인 명부에 등록된 것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기존의 통계 작성방식에 의해 만들어진 자료를 몰도바 정부가 OIV에 제공한 것에 바탕을 두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따라서 몰도바 와인과 관련된 통계를 인용할 때는 항상 주의할 필요가 있다.

 

국제품종코카서스품종토착품종이 차지하는 비율에 관한 통계도 일률적이지 않다몰도바 최고의 와인저널리스트인 안드레이 치보타루(Andrei Cibotaru) 2019년 가을에 발표한 통계에 의하면 각각 85%, 10%, 5%에 이르고몰도바 와인협회의 자료에 따르면 각각 73%, 17%, 10%를 차지한다서로 다른 두 개의 통계에서 공통적인 것은 몰도바에서 가장 많이 재배되는 것은 국제품종이고이어 코카서스품종과 토착품종이 뒤를 잇는다는 점이다또한 토착품종이 차지하는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는 데에도 이견이 없다.

 

캐롤라인 길비(Caroline Gilby) MW (The wines of Bulgaria, Romania and Moldova, Infinite Ideas, 2018, 281-286)에 의하면 몰도바의 기후에는 소비뇽 블랑과 피노 그리가 이상적인 반면 피노 누아의 경우에는 그렇지 못하다고 한다따라서 피노 누아로는 스파클링 와인과 로제 와인을 만드는데 이상적이라고 한다리슬링에 대한 평가가 아주 좋으며 샤르도네에 대해서도 긍정적이다카베르네 소비뇽보다는 메를로에 대한 평가가 좋은데 그린 탄닌의 가능성이 낮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한편 몰도바에서 생산되는 아이스와인이 아주 흥미롭다고 설명한다몰도바에서 아이스와인은 이미 소비에트 시절 이전부터 생산되어 왔는데 생산량이 크게 늘어난 것은 2000년대 들어서부터다리슬링샤르도네트라미너머스캣카베르네 소비뇽으로 주로 만든다. Wine Folly에 의하면 몰도바는 프랑스뉴질랜드칠레남아공에 이어서 소비뇽 블랑을 많이 생산한다고 하며 세계 최고의 소비뇽 블랑이 생산되는 지역에 몰도바를 포함하고 있다이제 몰도바의 대표적인 토착품종에 대해서 알아보기로 하자.

 


페테아스카 알바(Feteasca Alba)



da3504f27917903de9df9c40065f956f_1626056872_5514.jpg
 



페테아스카는 아가씨(Maiden)’라는 뜻을 갖는 루마니아어 Fată의 소유격이고알바는 화이트를 의미한다국제적인 명성의 루마니아 와인전문가 발러리우 코테아(Valeriu Cotea) 교수에 의하면 페테아스카 알바는 이미 로마시대부터 재배되었는데특히 몰도바 이외에도 루마니아의 트란실바니아(Transylvania) 지방에서 많이 재배된다고 한다(Romania – The Land of Wine, Ad Libri, 2008, 16)페테아스카 알바는 드라이하거나 미디엄 드라이한 와인을 생산하는데 적합하고 산도가 좋아서 스파클링 와인에도 사용된다이 품종으로 만든 와인은 가볍고 신선하며 섬세하고 절제된 느낌을 준다흰 꽃 계열의 향과 복숭아살구시트러스 등의 과일 향이 특징이다.



페테아스카 레갈라(Feteasca Regala)



da3504f27917903de9df9c40065f956f_1626056883_7152.jpg
 



페테아스카 레갈라는 언어적으로 ‘Royal Maiden’을 의미한다페테아스카 알바의 여동생으로 간주되며 1920년대에 루마니아의 트란실바니아 지방에서 처음으로 관찰되었다몰도바에서 거의 사라졌다가 최근 다시 인기리에 재배되고 있다이 품종으로는 드라이한 화이트 와인을 만들며장미야생화아몬드마른 살구 향이 특징이다페테아스카 알바로 만든 와인보다 질감과 구조감이 좋다입안에서는 그레이프프루트와 흰 후추의 풍미가 느껴진다.

 

비오리카(Viorica)

1969년에 몰도바에서 개발한 화이트 품종으로 최근 이 품종으로 와인을 만드는 생산자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다산도가 좋으며 흰 꽃시트러스살구바질향신료 향이 특징이다피니시에서 꿀의 풍미가 느껴지기도 한다전체적으로 보아 머스캣과 아주 유사하다.

 


페테아스카 네아그라(Feteasca Neagra)



da3504f27917903de9df9c40065f956f_1626056899_6796.jpg
 



언어적으로 ‘Black Maiden’을 의미하는 이 레드 포도품종은 루마니아에서 가장 중요한 레드 포도품종이지만 몰도바에서 유래하며 이미 고대시대부터 재배되어 왔다. 2000년대 초에 몰도바에서 거의 사라졌다가 최근에 와인생산자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진한 칼라에 블랙 과일특히 블랙커런트와 자두체리 잼의 향이 두드러지고 오크 숙성을 하면 스모키하고 캐러멜 향을 갖게 된다부드러운 탄닌에 바디감이 좋으며 과일의 풍미가 긴 피니시로 이어진다숙성 잠재력이 좋다대체적으로 프랑스의 무르베드르(Mourvèdre)와 유사한 느낌을 준다고 코테아 교수가 설명한다(Romania – The Land of Wine, Ad Libri, 2008, 16).

 


라라 네아그라Rara Neagra



da3504f27917903de9df9c40065f956f_1626056910_5382.jpg
 



루마니아에서는 바베아스카 네아그라(Babeasca Neagra)라고 부르는데 이는 언어적으로 ‘Grandmother’s black’을 의미한다이 레드 포도품종은 루마니아에서는 재배하기가 비교적 까다로운 품종으로 여겨지는데 몰도바에서는 칼라풍미가 루마니아에서보다 더 좋은 와인을 만든다신선하고 부드러운 맛을 선사하며 마른 과일사워 체리(Sour Cherry), 바닐라 향이 특징이다구조감에 있어서 피노 누아처럼 다소 스피이시한 와인이 될 수 있다고 캐롤라인 길비 MW는 말한다(The wines of Bulgaria, Romania and Moldova, Infinite Ideas, 2018, 182).

 

몰도바에서 생산되는 와인들을 포도품종을 중심으로 다음과 같이 분류할 수 있다.


l  단일 국제품종으로 만든 와인

l  국제품종을 블렌딩한 와인

l  단일 토착품종으로 만든 와인

l  토착품종을 블렌딩한 와인

l  단일 코카서스품종으로 만든 와인

l  토착품종과 코카서스품종을 블렌딩한 와인

l  국제품종과 토착품종 혹은 코카서스품종을 블렌딩한 와인

 

내가 지난 몇 년 동안 시음해본 와인 중에서 각 카테고리 별로 가장 인상적인 와인을 몇 개 소개해보면 다음과 같다.

 

단일 국제품종으로 만든 와인의 경우 카스텔 미미(Castel Mimi) 36개월 동안 프랑스산 오크통에서 숙성시키는 Cabernet Sauvignon Reserve가 가장 인상적이었다. 2012년 빈티지가 국제와인품평회 Asia Wine Trophy 2018에서 Grand Gold를 수상해서 센세이션을 불러 일으켰다파우토르(Fautor) 와이너리가 소비뇽 블랑으로 6개월 동안 오크통에서 숙성해서 만드는 Fumé Blanc도 아주 인상적이다푸카리



Comments

  1.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