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베니아에서의 포도 재배

2023.01.21 최고관리자
0 332


슬로베니아 정부는 5년마다 한 번씩 포도밭 조사(Vineyard Census)’를 하고 그 결과를 발표한다. 가장 최근의 조사는 2020년이 이루어졌다. 이 조사에 의하면 슬로베니아 전체 포도 재배 면적은 15,261헥타르에 이르는데, 이는 5년 전인 2015년과 비교해서 3%가 감소한 것이라고 한다. 독일의 13개 와인산지 중에서 세 번째로 규모가 큰 바덴(Baden, 15,883ha)과 비슷한 크기이다.

 

포도밭 재배자의 숫자는 28,481개여서 포도밭 재배자 별 평균 재배 면적은 0.54헥타르에 불과하다. 따라서 상당수의 포도 재배자가 아주 영세할 것이라는 것을 쉽게 짐작할 수 있다. 실제로 포도 재배자의 91%1헥타르보다 작은 면적의 포도밭을 소유하고 있으며, 이들이 차지하는 면적 전체는 슬로베니아 전체 포도밭의 31%에 해당한다. 2015년에 비해서 포도 재배자의 숫자는 6% 감소했다고 한다.

 

슬로베니아의 3개 와인산지 중에서 프리모르스카(Primorska)6,437.2헥타르의 포도밭이 있어서 가장 큰 와인산지이며, 포드라브스카(Podravska)6,244.2헥타르, 포사브스카(Posavska)2,552.1헥타르로 뒤를 잇는다. 3개의 와인산지 이외의 지역에도 27.2헥타르 규모의 포도밭이 있다.

 

포도밭의 평균 사이즈는 0.32헥타르이고, 이 면적에 평균 1,227개의 포도나무가 자라고, 70%는 화이트 품종, 30%는 레드 품종이다. 슬로베니아는 화이트 와인이 레드 와인에 비해서 훨씬 더 많이 생산되는 것을 알려주는 통계이다. 3개의 와인산지 중에서 프리모르스카의 포도밭 평균 사이즈가 0.46헥타르로 가장 넓고, 다음은 포드라브스카가 0.35헥타르, 포사브스카가 0.17헥타르로 뒤를 잇는다. 슬로베니아의 거의 대부분 포도밭은 경사진 면에 있으며, 포도밭의 80%에는 수직적으로 포도나무가 심어져 있다. 경사가 심한 20%의 포도밭에서는 테라스식으로 포도나무가 심어져 있다.


a07c11b506467b782c20dd1a6b22f1ad_1674311163_376.png
 

 

대표적인 화이트 품종은 라슈키 리즐링(Laški rizling. 벨쉬리슬링, 1,773.1ha), 샤르도네(1,163.4ha), 소비뇽 블랑(1,154.2ha), 말바지아(Malvazija, 970.4ha)이고, 대표적인 레드 품종은 레포슈크(Refošk, 1,331.4ha), 자메토브카(Žametovka, 774.4ha), 메를로(682.1ha), 모드라 프란키냐(Modra frankinja, 블라우 프랭키쉬, 652.4ha)이다. 화이트와 레드를 합쳐서 보면 라슈키 리즐링(벨쉬리슬링), 레포슈크, 샤르도네, 소비뇽블랑, 말바지아가 슬로베니아를 대표하는 품종이라고 말할 수 있다.

 

포도밭 조사에 의하면 지난 5년 동안 약 2,000헥타르의 포도밭이 새로 조성되거나 새로운 포도나무로 심어졌는데 75%가 화이트 품종이 차지했다고 한다. 벨쉬리슬링과 소비뇽 블랑이 각각 10%, 말바지아와 샤르도네가 각각 9%를 차지하고, 레포슈크와 메를로가 각각 4%를 차지했다고 한다.


a07c11b506467b782c20dd1a6b22f1ad_1674311266_7535.JPG
WRITTEN BY 박찬준 (Chan Jun Park)

Wine Writer / Consultant / Lecturer

Asia Director of Asia Wine Trophy





Comments

  1. 등록된 코멘트가 없습니다.